TOP

대한민국 우주항공청 KASA 역사적 개청

<앵커> 한국판 NASA로 불리는 '대한민국 우주항공청'이 오늘(27) 공식 개청과 함께 근무를 시작했습니다. 우주항공청은 대한민국의 우주와 항공 분야 정책수립과 연구개발, 산업 육성을 총괄하게 됩니다. 박명선 기자가 보도합니다. <기자> 경남 사천에 자리잡은 우주항공청! 공식 근무 첫 날을 맞아 직원들이 하나 둘씩 출근합니다.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구자와 행정직 등 1백 10여 명이 개청과 함께 공식 업무를 시작했습니다. {홍석보/우주항공청 기획재정담당관실 직원/"(가족들과 함께 경남 사천으로 왔는데) 솔직히 대도시만큼의 인프라는 아니지만 그 외적으로 좋은면도 많아서 교육하기도 좋을것 같고 그래서 아이 엄마와 저도 만족하고 있습니다."} 우주항공청은 부처별로 흩어져 있던 연구개발과 산업 육성 기능을 한 곳에 모은 콘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합니다. {박수진/우주항공청 인공위성부문 직원/"앞으로 국제 무대에 다른 우주 항공분야 기관들과 함께 나란히 어깨를 견주고 많은 활약을 할수 있을것 같아서 기대가 됩니다."} 우주항공청의 5대 임무는 우주탐사와 수송, 산업과 안보, 과학 입니다. 그동안 정부가 진행해 온 차세대 발사체와 한국형 GPS*달착륙선 개발이 본격 추진될 예정입니다. 또 민간 우주기업 발굴과 육성에도 속도를 낼 전망입니다. {윤영빈/우주항공청장/"우주항공청은 우리나라 우주항공 산업을 효율적으로 이끌어 차세대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."} "우주항공청은 지난 1월 국회 본회의에서 우주항공청 특별법안이 통과된지 4개월 만에 첫발을 내디뎠습니다." 경남도는 우주항공청 개청을 맞아 경제계등 주요 인사들과 간담회를 열었습니다. 우주항공 수도로 자리매김할 기대감도 커지고 있습니다. {박완수/경남도지사/"경남도 앞으로 사천, 진주를 중심으로 한 서부경남 발전에 큰 계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. 특히 우주항공 산업 집적과 함께 기존 경남의 주력 산업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."} 한편 우주항공청 인력 채용은 아직 진행중이며 전직원 293명 가운데 240여명이 경남 사천에서 근무하고 다른 인력은 제주에서 근무합니다. KNN 박명선입니다.
박명선
2024.05.27 18:40
사이트맵