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
사회

"작년보다 41일 빨라" 올해 첫 온열질환 추정 사망

황보람 입력 : 2023.05.25 19:04
조회수 : 553
온열질환으로 추정되는 올해 첫 사망사고가 경남 창녕에서 발생했습니다.

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4시쯤, 창녕군에서 중국 국적 외국인 남성 44살 A 씨가 양파 수확을 하다 의식을 잃고 쓰러져 숨졌습니다.

의료진은 A씨가 온열질환으로 숨진 것으로 파악했으며, 지난해보다 41일이 빠르다고 밝혔습니다.
KNN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.

▷ 전화
부산 051-850-9000
경남 055-283-0505
▷ 이메일 jebo@knn.co.kr
▷ knn 홈페이지/앱 접속, 시청자 제보 누르기
▷ 카카오톡 친구찾기 @knn
저작권자 © 부산경남대표방송 KN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사이트맵