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
사회

첨단산업 거점, 노후된 창원산단에 활력

주우진 입력 : 2024.06.16 19:55
조회수 : 520
<앵커>
창원국가산단에서는 첨단 산업 분야 스타트업들의 거점 역할을 할 지식산업센터가 최근 준공됐습니다.

창원산단 50주년을 맞은 가운데 새로운 거점이 만들어지면서 산단에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낼지 주목됩니다.

주우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.

<기자>
소규모 공장부터 기업, 기업 지원시설 등이 한 건물에 들어서는 창원국가산단의 한 지식산업센터입니다.

지난달 준공 뒤, 380여개 업체가 속속 입주하고 있습니다.

"입주 업체들은 절삭 가공 등 단순 제조업도 있지만 인공지능, 로봇 설계 등 첨단산업 업종이 많습니다."

공장이나 사옥 신축이 힘든 4차산업 신생 기업들은 이 센터를 통해 창원산단으로 진입하고 있습니다.

한 건물에 있는 오피스텔과 보육*상업시설은 신생기업 젊은 직원들의 주거 부담도 덜어줍니다.

공개 공지에서는 다양한 문화공연도 열릴 예정이어서 산단의 문화거점 역할도 할 것으로 기대됩니다.

{정현숙/지식산업센터 시행사 "문화의 공간으로 만들어서, 젊은이들이 모이는 곳, 젊은이들이 일을 하는 곳이 아닌 일 하고 싶은 곳, 친구와 같이 어울리고 싶은 곳, 여기서 창업을 꿈꿀 수 있는 그런 공간으로 만들고자 하고..."}

전통 제조업 중심의 삭막한 창원 산단에서는 문화와 복지, 편의시설을 늘리려는 노력이 이어지고 있습니다.

경남도는 오는 2027년까지 근로자들의 문화 스포츠시설인 디지털 크리에이티브 타운을 조성할 계획입니다.

또 까페와 독서공간 어린이집 등을 늘려 정주여건을 개선하고, 청년 문화활동 지원사업을 확대할 방침입니다.

{박완수/경남도지사 "창원국가산단을 산업과 문화가 어우러지고 일터와 삶터가 공존하는 그런 공간으로 만들겠습니다."}

국가산단 지정 50주년을 맞은 가운데 창원산단이 첨단 산업과 문화, 청년이 공존하는 공간으로 바뀔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.

KNN 주우진 입니다.
KNN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.

▷ 전화
부산 051-850-9000
경남 055-283-0505
▷ 이메일 jebo@knn.co.kr
▷ knn 홈페이지/앱 접속, 시청자 제보 누르기
▷ 카카오톡 친구찾기 @knn
저작권자 © 부산경남대표방송 KN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사이트맵